경복대학교 전경
경복대학교 전경

[교육플러스=이지은 기자] 경복대학교가 교육부 주관 ‘3단계 산학연협력 선도전문대학 육성사업(LINC 3.0)’에 최종 선정됐다.

6일 경복대학교에 따르면, ‘수요맞춤성장형’ 부문에 선정돼 2027년까지 6년간 매년 20억원 씩 최대 120억원의 사업비를 지원받는다.

LINC 3.0 사업은 1‧2단계 링크 사업의 성과를 지속적으로 고도화하고 전문대와 산업계가 상생 발전하는 산학연협력 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해 추진되고 있는 대학 산학연협력 종합지원사업이다.

경복대학교는 2017년부터 5년간 LINC+ 사업 추진으로 산학협력 네트워크를 통해 선도적 산학협력 모델을 구축해 왔으며, 이번에 종합평가결과 우수한 성적을 거두어 LINC 3.0 사업에 선정됐다. 

이번 LINC 3.0 사업에서 경복대학교는 기존의 산학협력 혁신 생태계를 확장한 ‘산학연협력활동을 통한 대학과 지역사회의 동반 성장’을 비전으로 ▲미래 신산업 인재 육성 ▲기업밀착 지원 체계 구축 ▲산학연 성과창출 고도화 ▲공유협업 플랫폼 구축 ▲산학연 통합관리체계 운영 등 미래인재 양성과 지역사회‧산업이 상생 발전하는 산학연 협력 생태계 조성을 위해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동수 산학협력단장은 “2단계 LINC+사업을 통해 질적 수준이 높은 취업보장형 학과운영과 산학연협력강화를 위해 산학이 공동으로 학과 운영 프로세스틀 구축해 높은 평가를 받았다”며 “LINC 3.0 사업 선정을 계기로 우리대학의 강점을 적극 활용해 기존의 다양한 산학연협력 모델을 고도화하고, 대학과 기업이 융합‧공생하는 산학연협력 공존 생태계를 구축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키워드

#경복대학교
저작권자 © 교육플러스(e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